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현재 위치
  1. 게시판
  2. PRESS

PRESS

마르코로호의 메스컴 소식을 알려드립니다.

게시판 상세
제목 [2017.6.1] 경상북도 청년정책 타운홀 미팅 세미나에 참석하였습니다~
작성자 마르코로호 (ip:)
  • 평점 0점  
  • 작성일 2017-06-07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33

청년정책 타운홀 미팅 세미나 참석자들이 ‘청년이 돌아오는 경북! 청년이 함께 사는 경북 만들기’를 위해 파이팅을 하고 있다. 경상북도 제공. 

 

[쿠키뉴스 문경=김희정 기자] 경상북도가 청년실업 문제 해결의 실질적 해법 제시를 위해 청년과 적극적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. 

경북도는 31일 문경STX리조트 국제회의장에서 우병윤 경제부지사, 대학생 등 청년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, ‘청년정책 타운홀 미팅 세미나(SessionⅠ)’를 가졌다. 

타운홀 미팅(Town Hall Meeting)은 정책결정권자 등이 지역주민들을 초대해 정책 또는 주요이슈에 대해 설명하고, 의견을 듣는 공개회의다. 

이날 세미나는 새 정부가 일자리를 최우선 국정 과제로 강력 추진함에 발맞춰, 지역 여건 상 매년 청년인재 유출이 심화되고 있는 경북이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 

도는 ‘청년이 돌아오는 경북! 청년이 함께 사는 경북 만들기’를 위해 청년일자리 창출과 청년복지, 지역 활력을 위한 청년-U턴, 청년-I턴 등 종합적인 정책을 추진 중이다.  

이날 참석자들은 이들 정책에 대해 토론하며 청년정책 활로 모색을 함께 고민했다. 도는 수용가능 한 부분은 향후 청년정책에 반영해 나가기로 했다. 

또 부산 영산대학교 전용복 석좌교수는 ‘나의 人生, 나의 꿈’ 을 주제로 한 기조연설에서 옻으로 세계를 감동시킨 칠예가로서 자신의 성공담을 언급하며

“인생의 목표를 뚜렷하게 정하고 그를 달성하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해야 한다”고 강조했다. 

1000여만원으로 1년간 6대륙 18개국을 다닌 박성호 KAIST 졸업생은 “할 수 있을 때, 하고 싶은 대로 해보는 것이 중요하다” 면서

“비록 미래가 불확실한 시대에 살고 있지만 자신이 원하는 것을 환경적 사유 등으로 시작도 하기 전에 포기하지는 말아야 한다”고 말했다. 

청년-U턴, 청년-I턴 등 청년창업 사례발표도 있었다. 

바름협동조합 윤동희 전 대표는 “어떻게 하면 지역에서 청년들이 재미있게 먹고 살 수 있을까를 고민했다”면서

“노동과 놀이, 학습, 주거가 모두 이뤄질 수 있는 청년자립공동체 구성을 통해 이러한 문제를 해결 할 수 있다”고 제안했다. 

㈜마르코로호 신봉국 대표는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조성된 자금으로 생산품을 만들고, 투자자에게 투자금의 성과를 제공하는 사회적기업 청년CEO다.

그는 사례발표를 통해 “우리 사회에서 젊은 도전자를 환영해 주는 곳은 많지 않다”며

 “사회적기업 등 사회적경제 분야는 다양한 지원책으로 청년창업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”이라고 조언했다.

우병윤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“청년실업이 국가적 위기 상황이지만 도에서는 모든 역량을 결집해 조직을 재정비하고

가능한 재원을 총 투입해 청년실업난 해소에 노력하고 있다”며 “일·취·월·장! 프로젝트 등

그동안 선도적으로 진행하던 청년일자리 시책을 지속 추진하는 한편, 지방소멸위기에 맞서 다양한 청년정책을 추진하겠다”고 말했다.

shine@kukinews.com 

첨부파일 메인.jpg
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/ byte

비밀번호 : 확인 취소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 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