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현재 위치
  1. 게시판
  2. PRESS

PRESS

마르코로호의 메스컴 소식을 알려드립니다.

게시판 상세
제목 [2018.1.19] 영남투데이에 기사가 실렸습니다~
작성자 마르코로호 (ip:)
  • 평점 0점  
  • 작성일 2018-01-23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199

출처

영남투데이

http://www.yntoday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18620

 > 영남의 오늘 > 상주
할머니들께 따뜻한 시선을 선물하는 『마르코 로호』외로운 어르신들의 곁에서 기부의 꽃을 피우고 있는 아름다운 청년
변해철 편집국장  |  ynt@yntoday.co.kr
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
승인 2018.01.19  10:11:28
트위터페이스북네이버구글msn

 

 북문동 (동장 이창희) 관내인 무양동에는 어려운 이들에게 따뜻한 손길을 내미는 업체가 있다. 미담의 주인공은 ‘마르코 로호’라는 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신봉국 대표다.

  
▲ 할머니들께 따뜻한 시선을 선물하는 『마르코 로호』

 마르코 로호*는 신봉국(30세, 전 초등학교 교사)·신은숙(28) 남매가 2015년 4월 설립한 팔찌 제작회사다. 할머니와 어려운 이웃이 팔찌를 만들고, 매출액의 5%는 소비자가 원하는 기부처에 기부하는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다.

 지난 2015년 12월에는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모인 수익금으로 독거노인들에게 난방 텐트 50동과 100만원 상당의 식료품을 지원했다.

 신 대표는 할머니들에게는 재료를 줘 팔찌 제작 일을 맡기고, 이를 판매해 얻은 순수익의 10%를 결식학생 지원, 아프리카 빈곤 아동 후원, 장애인 아동기구 지원, 독거노인 생활지원 등 지원 분야를 넓혀가고 있다. 재료를 주고 제품을 가져가는 과정에 혼자 사는 할머니 집의 전구를 갈아 주는 등 다양한 도움도 주고 있다.

  
▲ 할머니들께 따뜻한 시선을 선물하는 『마르코 로호』

 이창희 북문동장은 “마르코 로호는 창업 이후 현재까지 4천만원이 넘는 기부를 소리 소문 없이 했다”며 “이들의 착한 경영을 널리 알리고 싶었다”고 말했다.

 * 마르코 로호는 동방견문으로 유명한 마르코 폴로와 정신이라는 뜻의 아프리카어 로호를 결합시킨 말로써, 도전정신을 의미 (공식 홈페이지 http://www.marcoroho.com)

첨부파일 2018.1.19_영남투데이_메인.jpg
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/ byte

비밀번호 : 확인 취소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 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 비밀번호 :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